이 블로그 검색

2014년 10월 10일 금요일

희야의 인도네시아 골프 도전기

임페리얼 클럽 골프

2014년 새해를 맞아 희야가 새로운 분야를 배워보기로 도전장을 내밀었으니,
그건 바로
골프였다.
한국에서처럼 배우는게 부담스럽지도 않고,
자카르타 인근에 엄청 많은 골프장들이 널렸으니,
운동을 너무나 좋아하는 희야가 골프를 배우지 않을 이유가 없었다.

주말에 늦잠을 좀 포기하더라도 
수업 없는 날 부지런을 좀 떨어서라도 
골프라는 종목에 발을 디뎌 보리라. 
음화화화

그렇게 나는 올해 초,
인도네시아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를 엄청 찾아본 끝에
티칭 프로님의 연락처를 알게 되었고,
집에서 가장 가까운 연습장으로 선생님을 찾아갔다.

공항에서 30분 거리인 Tangerang에 위치한 임페리얼은 
호텔, 컨트리 클럽, 골프 연습장을 모두 갖추고
Lippo Karawaci라는 쾌적한 계획 단지 안에 위치하여
경치, 입지조건, 접근성, 시설 규모 면에서 
두루 좋은 조건을 갖추고 있다. 

연애할 때 임페리얼 호텔 수영장에서 자주 데이트를 즐겼던 희야와 호야는

결혼하자마자 이곳에 컨트리클럽 회원권을 구입하였고,
우리는 매주 이곳에서 운동하고, 수영하고, 
밥도 먹고, 마사지도 받는 
나름 임페리얼 열혈 멤버다.

바로 이곳 임페리얼에서 골프도 시작하게 되었으니
집이랑도 가깝고 낯선 곳도 아니고
희야는 이래저래 골프입문의 첫조건이 무척 좋은 셈이었다.
아니 무슨 골프 연습장이 이렇게 좋아
탁 트여있고, 넓고, 공기 좋고, 
이곳에 연습하러 오면 기분이 좋아지는 느낌이 들었다.

그리하여...
'아이언'이라면 '아이언맨'밖에 모르던
골프 쌩초보 희야가
올 1월 말부터 매주 골프 레슨을 받게 되었는데...
첫인상도 좋으시고, 
사람을 편안하게 대해주시는, 
늘 유쾌한 장 선생님과의 만남은
희야에게 정말 큰 행운이었다. 

그립 잡는 것과 기본 자세부터 시작해서
차근차근 친절하게 기초를 알려주신 선생님 덕분으로
희야는 폼이 예쁘게 자리를 잡게 되었다?

뭐든지 한 번 시작하면 꾸준히 하는 성격인 희야.
초중고 12년 개근에 빛나는 성실성과 (V^^V)
어학원 같은 데도 1년치 끊으면, 1년 다 나가서 뽕을 뽑는 억척스러움이 만나,
골프 레슨을 현재까지 7개월째 꾸준히 하고 있다.

게다가 땅그랑에서 가장 쉽고 즐겁게 골프를 가르쳐 주시는 
우리 미녀 장 선생님^^ 덕분에 나는 골프 뿐만이 아니라,
여자로서의 삶이나, 인간관계,
 삶을 대하는 태도 등에 대해서 
편하게 이야기할 수 있는 
인생 선배도 만나게 되었다.

임페리얼 골프 연습장 2층 모습
1층은 금연구역, 2층은 흡연구역이라 나는 늘 1층에서만 연습을 하는 편.
(가끔 1층에서도 담배 피우시는 의지의 한국 아저씨들이 계시지만 ㅠㅠ)

클럽 하우스 레스토랑 전경



클럽 하우스에서 즐기는 샌드위치와 나시고렝(볶음밥)


골프장 경치도 함께 즐겨 주세용~

저기 마지막 홀을 향해 샷을 날리는 골퍼들이 보인다.

임페리얼은 경사가 심하고 해저드가 많은 편이라
살짝 어려운 필드에 속한다고 한다.
그런 임페리얼에서, 
희야가 레슨 시작하고 4개월 만에 라운딩에 나섰다.
(사실 레슨 시작하고 한 달 반만에 좀 쉽다고 하는 Kedaton 골프장에서
머리를 올리게 되었는데, 크다톤 소개는 다음 포스팅에서...)

어찌됐든 들뜬 마음으로 임페리얼 라운딩을 나섰는데,
필드 나가기로 약속한 전날 밤에는 
설레는 건지, 겁이 나는 건지 잠도 잘 안오고 ㅋㅋㅋ
아침잠 많은 희야도 새벽에 벌떡벌떡 일어나게 된다.

티업 약속 시간 오전 8시,
날씨가 꾸물꾸물 흐려서 비 올까 걱정했지만,
오히려 햇빛 안 뜨겁고 선선하고, 공치기 참 좋았다.

티를 꽂고 드라이버 샷을 준비하는 희야
저 멀리 아마루 아파트도 보이고, AIA건물도 보이공...
 페어웨이에 침입한 오리?거위? 두 마리


장 선생님의 여유로운 드라이버
어찌나 파워가 있으신지, 정확하면서도 빵빵 잘 날리신다.
부러울 따름


난 이 사진이 왜 이렇게 웃기지?
위풍당당 세컨샷을 향해 걸어가는 희야 ㅋㅋㅋ
앞에 새로 지은 U-레지던스 아파트는 
네모진 와플 마냥 참 모냥 없다.


선생님과 함께 다정하게 찰칵~
호야가 찍어준 사진

엇, 이건 호야의 도촬.
희야, 뭘 그리도 진지하게 선생님께 말씀 드리고 있는 걸까?
"선생님, 묵찌빠 하실래요?" ㅋㅋㅋ
 
전반 아홉 홀이 끝나고 잠시 숨돌릴 수 있는 그늘집에서
시원한 음료수를 마시며 우리부부 찰칵~
호야 우리 여보~
 우리 같은 취미를 함께할 수 있어서 너무 기쁩니다.
저 얼른 열심히 배울게요!

선생님의 공은 어쩜 그리도 홀로 쏙쏙 잘 미끄러져 들어가던지...
내 공은 어쩜 그리도 야속하게 홀을 그냥 지나쳐버리던지...

여기는 12번 홀이었던가?
홀 양쪽으로 봉긋 솟은 두 개의 언덕 때문에 
재미있는 별명이 붙여진 곳이다.
일명 '마돈나의 젖가슴' ㅋㅋㅋ
골프를 칠 때에는 유독 성적인 비유와 농담이 많이 오간다고 하던데...
(캐디가 딸처럼 귀여워서 젖가슴을 꾹 찌르셨다는 
박희태 전 국회의장의 캐디 성추행 사건으로 알게된 사실)
인도네시아도 예외는 아닌가 보다.

어프로치샷은 천천히~ 가볍고 우아하게!
이론은 아는데, 나는 맨날 퍽! 데구르르!

그런 나에게도 기적같은 일이 일어났으니...
그린 주변이 온통 물로 둘러쌓여 있던
파3 5번 홀.



이 동영상 재생 되는 겁니까?

 앞서 계속 공을 물에 자주 빠뜨려서 곧잘 잃어버리곤 하던 내게
심리적 부담감을 주던 홀이었건만,
나도 모르겠다 자신있게 휘둘렀던 아이언을 맞은 공이
그린 위로, 그것도 홀과 아주 가까운 위치에 안착한 것이었다.
퍼터가 미숙한 탓에 버디 찬스는 아깝게 놓쳤지만, 
멋진 파를 선사해 준 짜릿한 홀이 되었다.


임페리얼
http://www.imperialklubgolf.com/
021-546-0120
매주 화,목 Ladies' Day 요금 Rp. 298,000
월 Rp. 398,000
화수목 Rp. 478,000
금 Rp. 558,000
토 오전, 일 오후 Rp. 1,608,000
토 오후, 일 오전 Rp. 1,298,000

희야의 골프 도전기와 
인도네시아 골프장 소개는 앞으로도 계속됩니다.





















댓글 2개:

  1. 혹시 티칭프로님 연락처 아시나요?

    답글삭제
  2. ※ 아직도 사설에서 배팅하시나요?

    MAX88 주소: m88xrp.com

    해외 에이전시 상위라인인 페이먼트사로
    라이센스는 물론 300억대 마권보험 가입有

    [제공중인 배팅종류]
    스포츠북 : 10BET,IBCBET,CMD Sports
    카지노: 아시아게이밍,마이크로게이밍,게임플레이
    슬롯: 게임플레이,마이크로게이밍

    ·페이먼트사로 코드없이 가입가능
    ·슬롯,카지노 모바일 무설치 지원

    한국 외 6개 아시아지역 동시 온라인 서비스 제공

    MAX88 주소: m88xrp.com

    ※ 신규 첫 입금 20% 제공
    ※ 카지노 매일 첫충 15% 롤링2배
    ※ 스포츠 평일 첫충 5% / 주말 10% 롤링1배
    ※ 축배팅 등 별도의 배팅 제재 없습니다.
    ※ 신규 첫 입금시 최대 100,000KRW 제공
    ※ 전세계 모든 스포츠 경기 라이브배팅 지원
    ※ 더블찬스 배팅 등 수많은 스페셜배팅 제공

    맥스88 주소: m88xrp.com
    파트너 제휴 신청 스카이프: m88partner

    답글삭제